P2X7 수용체 기반 신경정신질환 치료제 개발

미국 제약기업 일라이 릴리가 일본 아사히카세이파마(Asahi Kasei Pharma)와 신약 후보물질 AK1780에 대한 라이선스 계약을 2021년 체결했다. AK1780은 P2X7 수용체 길항제로서 1상 시험을 완료하였다. 2상 임상은 일본에서 400명의 요통환자를 대상으로 2022년 6월 완료예정으로 지냉될 예정이다.

관련 연구로 화이자의 P2X7 수용체 길항제 CE-224,535은 2009년 2상 임상(NCT00628095)에서 효능을 보여주지 못하여 개발이 중단되었다[1].

아스트라제네카의 P2X7 수용체 길항제 AZD9056도 2009년 2상 임상( NCT00520572)효능을 보여주지 못하여 개발이 중단되었다[2].

J&J의 P2X7 수용체 길항제 JNJ-54175446은 2021년 12월 완료예정으로 우울증 치료제로 개발하기 위한 2상 임상(NCT04116606)이 진행중이다. 2020년 발표된 연구결과는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3].

---

[1] Stock, Thomas C., et al. "Efficacy and safety of CE-224,535, an antagonist of P2X7 receptor, in treatment of patients with rheumatoid arthritis inadequately controlled by methotrexate." The Journal of rheumatology 39.4 (2012): 720-727.

[2] Keystone, Edward C., et al. "Clinical evaluation of the efficacy of the P2X7 purinergic receptor antagonist AZD9056 on the signs and symptoms of rheumatoid arthritis in patients with active disease despite treatment with methotrexate or sulphasalazine." Annals of the rheumatic diseases 71.10 (2012): 1630-1635.

[3] Recourt, Kasper, et al. "Characterisation of the pharmacodynamic effects of the P2X7 receptor antagonist JNJ-54175446 using an oral dexamphetamine challenge model in healthy males in a randomised, double-blind, placebo-controlled, multiple ascending dose trial." Journal of Psychopharmacology 34.9 (2020): 1030-1042.